직장인 30대 남자 헤어스타일 짧은 머리 어떻게 해야하나요? 모히칸, 포마드, 투블럭, 리젠트컷, 크롭컷

Posted by 삶에 힘을 주는 보약남
2018. 4. 25. 00:00 생활정보

직장인 30대 남자 헤어스타일 짧은 머리 어떻게 해야 하나요? 



미용실에 가면 가장 막막한 질문이 이겁니다. 

"어떻게 해드려요? "

그럼 보통 이렇게 대답합니다. 

"그냥.. 단정하게 해주세요." 또는 "그냥.. 깔끔하게 해주세요."

뭐 이렇게 하시지 않나요?

평소에는 할 말이 있으면 하고 사는 편인데

미용실에만 가면 왜 그렇게 소심해지는지 모르겠습니다 ^^ 


모히칸 스타일 스포티하고 강한 느낌 






모히칸 헤어는 닭벼슬 머리로 한참 유행을 했던 스타일입니다.


사진의 태양과 데이비드 배컴의 경우 비슷한 모히칸 스타일인데 


태양의 머리는 조금 긴 모히칸이고, 배컴은 짧은 모히칸이죠. 


짧은 모히칸 스타일을 소프트 모히칸이라고도 표현을 하던데 제가 항상 하고 다녔던 스타일입니다. 


손질하기도 편하고, 약간은 키가 커 보이는 효과를 볼 수 있어서 좋아했던 스타일인데.. 


아내가 머리 좀 길러보라고 하더군요. 


군인도 아니고 맨날 너무 짧은 머리를 하고 다니냐면서.. 


뭐.. 스타일을 고집하는 편이 아니기에 아내의 의견을 존중해서 머리를 좀 길러보기러 했습니다. 

 


포마드헤어 클래식한 느낌의 헤어






포마드는 사실 왁스나 젤과 같은 헤어 스타일링 제품의 명칭으로 

이서준, 정우성 님의 헤어처럼 단정하게 가르마를 타거나, 

올백으로 뒤로 넘기는 스타일을 통칭하는 듯합니다. 


생각보다 머리가 많이 길어야 할 수 있는 스타일이니 

저처럼 짧은 머리로 있다가 새로 헤어스타일을 바꿔볼까 생각하시는 분들은 쉽지가 않습니다. 




투블럭 컷 트렌디한 느낌







투블럭 컷의 경우에는 옆, 뒤 머리는 짧게 윗머리는 길게 인 것 같네요.


유아인 씨처럼 짧은 머리를 높이 할 수도, 권지용 씨처럼 짧은 머리를 낮게 할 수도 있습니다. 


뭔가 세련된 느낌을 주기는 30대 중후반의 직장인들이 하기에는 조금 부담스러운 스타일이네요. 



리젠트컷 단정하고 차분한 느낌 







리젠트컷은 전체 라인은 짧게 하면서 윗머리와 앞머리는 약간 길게 자르는 스타일입니다. 


아마도 대부분의 직장인들이 이런 스타일 아닐까 생각하네요. 


저 역시도 리젠트컷으로 머리를 했는데요. 


단정하고, 깔끔한 느낌을 주면서 너무 튀지도 않는 괜찮은 스타일인 것 같습니다.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 헤어스타일 크롭컷





짧은 머리에 큰 스타일링 없이 차분한 느낌을 주는 크롭컷이네요. 


요즘 출연하는 드라마마다 너무 좋은 배역을 맡고 사랑받는 배우 정해인 씨의 스타일이 크롭컷이라고 합니다. 


요런 느낌도 좋네요~ 




남성전용 미용실 안녕~ 


항상 짧은 머리를 유지하다 보니 헤어스타일에 크게 신경 쓸 일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가격이 저렴한 블x클럽이나 남성 전용 커트 전문점을 다녔는데요. 

커트 한 번에 7,000원이라는 가격 메리트가 있었습니다. 

저렴하기 때문에 스타일이 조금 별로라도 꾸준히 이용을 했던 곳인데요. 

최근에 가격이 올랐어요. 





커트가 8,000원으로 바뀌었네요.



머리를 조금 기르는 과정에서 2번 정도 더 이용을 했는데 


머리를 기르는 과정이 사실 스타일을 잡기가 쉽지 않지만 

해도 해도 너무 이상한 머리를 해주시더라고요.. 


다시 짧은 머리로 돌아오지 않는다면 여기는 이제 졸업입니다. 



아내의 추천으로 방문한 미용실. 


느낌이 확 틀리네요~  







남자 커트의 경우 12,000원이네요.


미용실을 잘 다녀보지 않아서 이 가격이 적당한 건지, 비싼 건지 잘 모르겠네요. 


어쨌든 남성 전용보다 4,000원이나 비싸니 체감상 비싸게 느껴졌습니다.  





선결제를 하니 10만 원에 10회로 한 번에 10,000원으로 가격차이가 2,000원으로 줄었네요 ^^ 


블x클럽 같은 남성 전용 미용실에서는 샴푸가 셀프인데 


두피 마사지와 함께 샴푸를 해주시니 2,000원 차이면 괜찮은 선택인 듯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헤어스타일이 마음에 드네요 ^^ 



물론 헤어스타일의 완성은 얼굴이더군요. 


비슷한 느낌의 머리를 하더라도 전혀 다른 결과물이 나오는건 어쩔 수 없지만, 


30대 직장인의 헤어스타일로는 리젠트컷, 크롭컷 이렇게 괜찮을 것 같아요 ^^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하하하 헤어스타일 완성이 얼굴이라는 말에 하하하.
    네네 .. 얼굴도 미남이실거란 생각이 듭니다. ^^
    • 저희 어머니께는 원빈이죠뭐ㅋㅋ
      아내는 저보고 요즘 라이브에서 오양촌역으로 열연하시는 배성우 닮았다면서 ^^;;;;
    • 배성우씨가 누구인지 검색 금방했습니다.하하하 네네.. 배성우씨 멋진데요. 전 개인적으로 멋지다고 생각해요.
  2. 산뜻해 보이는 컷들이네요.
    ㅎㅎ

    잘 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3. 미용실 가면 처음에 귀 까고 어쩌고 요렇게 해달라고 하고 다음부터는 기존처럼 해주세요~ 요리 말합니다
    헌데 미용업계가 특성상 디자이너가 자주 바뀌는 것 같더군요
  4. 포마드를 사용할 수 있는
    머리 숱이 부럽습니다.

    오늘은 법의 날이네요.
    법 없이도 살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5. 전 남성 전용 미용실이 아닌데도 8천원에
    커트를 합니다 ㅎ
  6. 헤어컷이 정말 중요하죠~
    여자도 그렇지만 남자도 헤어가 반은 차지하는거 같아요^^
    잘보고 갑니다. 공감 꾹 누르고 가요^^
  7. 다 비슷비슷하다고 생각했는데, 설명을 해주시니 어디가 어떻게 다른지 알겠어요~ㅎ
    요즘은 정해인씨 때문인지 크롭컷이 예쁩네여~^^
  8. 그래도 완성은 얼굴 아닌가요? ㅎ
  9. 어른들도 투블럭 많이 하더라고요ㅋ
    곧 여름인데 관리가 잘 되는 헤어스타일로 ~~ ㅎㅎ
    헤어스타일의 완성은 얼굴 ㅋ 패션의 완성도 얼굴 ㅋㅋ
    뭘해도 연애인처럼 잘생기고 이뻐야 되나봐요 ㅎ
    • 투블럭도 괜찮은것 같아요~ 머리가 너무 길지만 않으면~
      곧 여름인데 이제야 머리를 길러본다는게 참.. ㅋㅋ
      아마 조만간에 다시 짧은머리로 복귀하지 않을까 싶네요 ^^;;
      • 2018.04.25 15:52
      비밀댓글입니다
      • 2018.04.25 16:05
      비밀댓글입니다
      • 2018.04.25 16:47
      비밀댓글입니다
      • 2018.04.25 17:59
      비밀댓글입니다
  10. 예전 머리들이 많이 보이는듯하네요 ㅎㅎ
  11. 리젠트컷이 맘에 드네요~
  12. 재미있게 봤어요. ㅎㅎ
    전 어릴 때 엄청 멋부리고 다녔는데....
    지금은.... 그냥 흔한 동네 아저씨네요. ^^
    자랑할만한 외모가 아니라.. 그냥 포기했어요. ㅠ
  13. 전 투블럭 댄디컷이요. ㅋㅋ
    헤어스타일이 외모에 엄청난 영향을 줘서...
    참 고민이에요. ㅠ..ㅠ
    외모를 바꿀 순 없고.. ㅠ.ㅠ.
    • 투블럭 댄디컷~
      외모를 바꿀 순 없다는 말에 빵터지네요 ㅋㅋ
      어울리는 헤어를 찾기가 쉽지 않아요 ^^;;
  14. 남자들도 헤어스타일 많이 신경쓰더라구요~~
    정해인 헤어스탈 깔끔하니 좋아요.
    제 아들이 투컷 하고 오던날 엄마를 엄청웃겼더랬죠.
    남편은 저따라 비싼미용실 한번가더니
    자기생의 유일한 사치생활 막지말아달라고 저보다 더 자주가네요~~
    남자의 헤어스타일 중요 합니다~~